OFF
메인홈 > 지역여행 > 경상권 > 울산
대구
울산
부산
경북
경남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글확대 글축소 스토리스크랩 스토리공유 프린트하기

울산에서 만난 설국 ②편 '간월재'

울산여행
등록날짜 [ 2014년02월21일 10시49분 ]

.

 

신불산에서 간월재로 내려서다

 

▲ 산의 경계에 매달려 있는 겨울 풍경

 

▲ 눈 아래로 펼쳐지는 간월재. 왼편 건물은 화장실 및 대피소이며, 오른쪽은 휴게소이다.

 

▲ 설국 풍경

 

▲ 신불산에서 간월재 조망하는 전망대

 

신불산 전망대에는 일박을 하려는 팀들이 잠시 쉬었다 이동을 하고 있다. 나무 데크로 만들어진 전망대에서는 눈 아래로 간월재와 간월산 그리고 파래소폭포에서 올라오는 숲길이 조망된다. 간월산과 신불산 그 중간 능선을 잇는 간월재까지 한때는 차량이 올라올 수 있었지만 지금은 차량 출입이 통제되었다. 간월재부터 간월산이 펼쳐 놓는 억새 또한 장관을 이루는 곳이다.

 

▲ 산에서 야영을 하려는 팀들이 이동하고 있다.

 

▲ 전망대 주변 풍경

 

▲ 전망대 주변 풍경

 

▲ 전망대에서 바라본 신불산 가는 길

 

▲ 전망대에서 내려다 본 간월재

 


▲ 간월재로 내려서면서 사진찍는 사람들

 

간월재 전망대를 내려서면서부터 경사가 조금 급해진다. 조심조심하면서 길을 내려선다. 마주하는 간월산 억새는 조용하기만 하다. 가을이면 숱한 사람의 발길을 가볍게 맞이해 주는 간월산이 이처럼 조용한 모습은 처음 보는 것 같다.

 

▲ 설경

 

▲ 설경

 

▲ 간월재로 내려서는 나무데크길

 

▲ 간월재를 눈 앞에 두고 내려서면서 바라본 풍경. 간월재를 곧장 통과하여 오르면 간월산으로 이어진다.

 

▲ 간월재를 내려서면서 바라본 풍경

 

▲ 간월산 그리고 뒷편으로 가지산 풍경

 

▲ 간월재에서 올려다 본 내려온 신불산

 

▲ 신불산 하산 길

 

▲ 간월재 풍경

 

▲ 간월재 풍경

 


▲ 간월재 풍경

 

▲ 간월재에서 바라본 신불산 전망대

 

▲ 간월산 풍경

 

▲ 간월산 억새밭

 

▲ 간월재 억새밭 나무데크길

 

▲ 간월산 풍경

 

▲ 간월산 풍경

 

▲ 간월재 도착하는 등산객

 

▲ 간월재 휴게소에서 컵라면을 먹을 수 있다는..

 

▲ 간월재 상징 돌탑

 

간월재에 도착해 일단 화장실을 이용하고 추운 몸을 녹이고자 산장으로 들어선다. 아이젠을 벗어들고 들어선 산장에는 이미 많은 사람이 컵라면을 먹느라 눈도 마주치지 않는다. 컵라면을 하나 들고 그렇게 점심을 떼운다. 그것도 출발한지 4시간이 넘어서 겨우 말이다.

 

▲ 간월산 풍경

 

▲ 간월산 풍경

 

▲ 간월산 풍경

 

▲ 간월재 풍경

 

▲ 간월산에서 등억온천으로 내려서는 임도

 

하산길이 쉬워졌다. 임도를 따라 내려서면 되는 것이다. 넓은 시멘트 길을 따라 아무 생각 없이 내려서면 되는 길이지만 대부분 음지라 등짝이 시리다. 하산 길은 차량 통행을 위해 꾸불꾸불 만들다 보니 등산객은 시간을 많이 허비하기 마련이다. 팀들이 빠른 길을 하나 둘 만들면서 임도를 가로 질러 통과하는 지름길이 생겼고 대부분 그 길로 이동하지만 체력만 고갈될 뿐 그리 빠른 지름길도 아니다.

 


▲ 임도를 따라 내려오는 연인?? 자세하게 보면 남자가 여자를 업고 내려오고 있다.

 


▲ 임도를 따라 내려오면서 되돌아 본 간월산 바위절벽 전경

 

 

임도를 벗어나 산길로 접어들면 출발지에 거의 다 왔다는 것이다. 임도로 계속 가도 되지만 차량회수가 편리한 계곡을 건너 다시 홍류폭포 옆 갈림길을 거쳐 주차장으로 내려선다. 눈길을 벗어나 바윗길로 접어들면서 아이젠을 벗어들고 계곡에서 간단하게 씻어 배낭에 넣는다. 이로써 여행한 하루를 마감한다.

 

오전 11시 산행을 시작하여 내려서니 오후 6시다. 산에서 7시간을 보낸 것이다. 남들이야 뭐 대단한 것이냐 하겠지만 나에게는 산속 7시간이 결코 작은 시간이 아니다. 신불산과 간월재 설경에 취하며 내려온 산길을 올려다보면서 철쭉이 붉게 물들이는 계절이 곧 올 것이고 그때가 되면 다시 한 번 오를 것이다.

 

 

 

1편 등억온천에서 신불산 정상까지.

2편 신불산에서 간월재까지 여행을 마무리 합니다.

 

즐거운 여행하시길 바랍니다.

http://blog.daum.net/okgolf

.

울산광역시>울주군
안정호>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ID 내용 공감하기
- 작성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름 비밀번호
도배방지키
 95845151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글확대 글축소 스토리스크랩 스토리공유 프린트하기
미로를 연상케 하는 벚꽃길 '울산 서생포 왜성' (2014-04-09 11:36:32)
울산에서 만난 설국 ①편 '신불산' (2014-02-20 09:56: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