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메인홈 > 여행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글확대 글축소 스토리스크랩 스토리공유 프린트하기

문화재청, 천안 고령박씨 종중재실에서 도난당한 문화재 회수

등록날짜 [ 2018년02월27일 22시17분 ]

문화재청(청장 김종진)은 서울지방경찰청(청장 이주민)과 공조수사를 통해, 20088월경 충남 천안에 있는 고령박씨 종중재실(박문수 재실)에서 도난당한 간찰(한문편지의 일반 명칭) 1,047점을 은닉한 피의자 A씨를 문화재보호법위반 혐의로 검거하고 일반동산문화재 간찰 6941,047점을 회수했다.

 

피의자 A씨는 무허가 매매업자로서 도난당한 간찰을 구입 후 자신의 주거지 창고에 은닉해 수사기관의 단속을 피해 왔으나 피의자 A씨로부터 간찰을 매입한 문화재매매업자가 B박물관에 매도신청을 하면서 간찰 구입 사실이 알려졌다.

 

이번에 회수된 간찰은 조선 시대 어사 박문수(16911756)로 널리 알려진 고령박씨 문중의 편지들로서 영성군 박문수가 활동했던 시기인 1700년대를 중심으로 작성된 글과 박문수의 현손이자 헌종(조선 제24대 임금) 때 암행어사를 지냈고 형조판서, 병조판서를 역임했던 박영보(18081873)를 중심으로 박문수와 그 후손들이 1800년대 후반까지 약 200여 년간에 걸쳐 작성해 주고받던 간찰이다.

 

고령박씨 문중을 중심으로 당시 사회사를 살펴볼 수 있는 역사적 가치가 높은 문화재이다.

 

회수한 간찰은 고령박씨 문중에게 환부할 계획이다.

 

문화재청은 앞으로도 경찰청을 비롯한 관계기관과 협력해 공조수사와 문화재 관련 도난단속을 강화, 문화재 보존·보호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계획이다.

편집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ID 내용 공감하기
- 작성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름 비밀번호
도배방지키
 74493444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글확대 글축소 스토리스크랩 스토리공유 프린트하기
울산 남구, 제8회 남구 노인 윷놀이 대회 개최 (2018-02-27 22:17:52)
전 세계 200여 스마트공항 전문가들, 인천공항으로 모인다 (2018-02-27 22:16: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