랭키닷컴

종합여행

정보분야 1위

OFF
메인홈 > 테마여행 > 레저
자연경관
문화유산
레저
도시여행
식도락
공연전시
해당섹션에 스토리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스토리가 없습니다
8월에 떠나기 좋은 계곡 여행지 추천 2016-08-09
낭만 가득 안동 자전거 여행 2015-11-11
올해가 마지막, 배 타고 가는 석모도 ... 2016-08-29
계곡미 자랑하는 지리산 뱀사골 트레... 2015-08-28
경북 인각사 아미산을 오르다 2015-10-16
전남 여수 공룡 천국, 신비의 섬 '사... 2015-10-15
나의 베이스캠프, 서울 관악산의 둘레길
2015-02-25 07:05:00 곽동운
▲ 낙성대 3층석탑 12세기 경에 건립된, 낙성대 3층 석탑을 바라보고 있는 참가자들. 낙성대 3층석탑은 고려시대 건립된 탑으로 강감찬 장군의 뜻을 기리기 위해 세워졌다. 한편 석탑은 석가모니의 진신사리를 모시는 곳이다. 그래서 석탑은 대개 사찰이나 폐사...
은빛 주상절리대 만나는 무등산 겨울산행
2015-02-16 08:45:32 변종만
지난 2월 10일, 청주행복산악회에서 무등산 산행을 다녀왔다. 지리산이나 속리산과 같이 최고봉의 이름을 천왕봉(높이 1187m)으로 쓰는 산은 많지 않다. 대도시와 인접한 곳에 이렇게 높은 산도 흔치 않다. 무등산은 펑퍼짐한 육산이지만 산등성이 곳곳에 기기묘묘한 ...
조망산행의 '끝판왕', 남덕유산
2015-02-10 09:01:24 power
산행일시:2015년 1월 28일 수요일,산행하기 좋은 포근한 기후에 깨끗한 시야, 탁트인 조망이 압권이었음산행여정:영각사주차장→영각매표소→영각재→남덕유산→서봉→교육원갈림길→덕유교육원→영각사주차장 원점회귀산행산행시간:나홀로 산행에 나서면 항상 그렇듯 ...
굳이 함백산 정상에 올라야 하는 이유, 충분하다
2015-01-30 11:23:21 변종만
1월 27일, 청주힐링산악회에서 정선군 고한읍의 함백산으로 겨울산행을 다녀왔다. 함백산(높이 1573m)은 한라산, 지리산, 설악산, 덕유산, 계방산에 이어 우리나라에서 여섯 번째로 높은 산이다. 또한 오대산, 설악산, 태백산 등과 함께 태백산맥에 속하는 고봉으로 강...
상족암길 트레킹과 남일대해수욕장 코끼리
2015-01-27 11:15:33 변종만
1월 24일, ‘산을 좋아하는 사람들’ 산악회에서 남쪽 바닷가에 위치한 고성의 상족암길로 트레킹을 다녀왔다. 평소 같으면 시간 맞춰 훌훌 떠났지만 아내가 함께 해 이것저것 챙길 게 많다. 일찍 일어나 부산을 떨며 짐을 꾸리고 어둠속에 청주체육관 앞으로 차를 몰...
천하일경 거제 망산 산행
2015-01-22 14:16:51 변종만
거제도는 우리나라에서 제주도 다음으로 큰 섬이다. 본래 섬이었던 거제도가 '거제대교와 신거제대교가 통영, 거가대교가 부산'을 연결하며 육지처럼 교통이 좋아졌다.망산(望山)은 바다를 바라보는 산이다. 그래서 거제, 통영, 남해, 여수, 완도 등 바닷가에 망산이 ...
안전한 겨울 눈꽃 트레킹, 이렇게 하세요
2015-01-02 05:50:11 곽동운
▲ 눈꽃트레킹 겨울트레킹 ⓒ 곽동운관련사진보기 기온이 뚝뚝 떨어질수록 야외 활동도 위축되기 마련이다. 더군다나 요즘처럼 동장군이 맹위를 떨치는 시기에는 '집 나가면 고생'이란 말을 절감하게 된다. 그렇다. 겨울철에는 아웃도어 활동도 비수기에 접어든...
가로림만 바라보는 서산 팔봉산 산행
2014-12-26 12:08:04 변종만
12월 21일, 직지산악회원들이 서산의 팔봉산으로 산행을 다녀왔다. 강원도 홍천을 비롯해 전국에 팔봉산이 여럿 있다. 서산문화관광 자연의 향기에 의하면 높이 362m의 팔봉산(八峰山)은 서산시 팔봉면에 위치하고 하늘과 바다 사이에 놓인 여덟 봉우리가 장관을 이루...
올 겨울 첫 눈꽃산행, 담양10경 병풍산
2014-12-24 11:39:26 simpro
광주근교에서 2시간이면 다녀올 수 있는 800고지 산은 얼마나 될까. 900m가 넘는 무등산 중봉만 오르려 해도 증심사 입구주차장에서 중봉까지 약 4km에 왕복 4시간이 걸리고 원효사 지구에서 출발해도 거의 같아 도시락을 지참하지 않으면 곤란을 겪을 만큼의 거리다...
푹신한 모래, 태안 해변길... 그래서 들었던 괜한 걱정
2014-12-22 13:51:30 김종성
12월 초순부터 기승을 부리고 있는 겨울 동장군의 추위가 심술을 부리곤 하지만, 한낮의 따스한 햇살이 비추노라면 겨울바람도 상쾌한 기분이 들곤한다. 자전거를 애용하는 사람들은 바람속에서 계절의 바뀜을 느끼곤 한다. 페달을 밟을때 마다 불어오는 겨울바람이 찰...
[1][2][3][4][5][6][7][8][9][10]..